앵겨의 내(I)폰2010.04.28 09:30

포스트 내용중에 다른 페이지로의 링크가 걸린 부분은 전부 현재페이지에서 이동되게 되어 있습니다.

현재창을 유지한채 새창(또는 새탭)으로 보시고 싶은 분들은 아래의 방법으로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그전에 아이폰용 "스트리트 파이터 4(이하 스파4)"를 질렀습니다...무려 9.99달러...하지만 후회따윈 안합니다..
스파4에 대한 리뷰는 다음번에...여튼

전 아이폰 유저이지만 그전에 아이팟은 가지지 못했습니다. 물론 그외 MP3P나 PMP 또한 없었습니다.
그래서 항상 그전 핸드폰에 외장메모리에 노래들을 넣고 들었죠~

이제 아이폰이 생겼습니다. 전 노래 듣는걸 굉장히 좋아해서 당연히 노래를 넣어가지고 다니죠...
근데 이게 버릇아닌 버릇이 생겼습니다. 각 노래마다 앨범 커버가 자동으로 등록되는 경우가 있는데...
앨범 커버가 없는 노래보단 보기가 좋더군요...그래서 이제 제 아이폰에 등록된 모든 노래는
앨럼 커버를 등록합니다. 태그를 분석해서 자동으로 등록이 되기도 하지만 그게 아니라 이미지를 구해서라도
등록합니다.

문제는 간혹 이 앨범 커버가 등록하기 꽤 어려운 노래들이 있습니다. 미칠거 같아요~~정말요~~
왜케 지저분해보이는지...저만 그런거 아니죠??다들 그렇게들 하시죠??

이제까지 뻘 글이었습니다...다음글은 예고한대로 "스파 4"의 리뷰입니다...언제가 될진 모르겠네요~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Posted by 앵겨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